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18.4℃
  • 흐림강릉 18.9℃
  • 구름많음서울 20.8℃
  • 흐림대전 21.1℃
  • 구름많음대구 19.7℃
  • 구름많음울산 18.9℃
  • 흐림광주 22.1℃
  • 흐림부산 20.3℃
  • 맑음고창 21.9℃
  • 구름많음제주 23.4℃
  • 흐림강화 19.9℃
  • 맑음보은 18.6℃
  • 흐림금산 20.2℃
  • 맑음강진군 21.8℃
  • 구름많음경주시 17.6℃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국방정책

전체기사 보기

국민혁명당 돌풍, 여론조사에서 30% 차지, ‘60%는 국민의힘 못 믿어’

- ‘윤석렬과 최재형 어느 당으로 가야할까요?‘ 질문에 - 12만명 중 30%가 ‘국민혁명당으로 가야’ 선택 - 보수가 집권해도 ‘국민의힘’이 대통령 지킬 힘 없다에 ‘60%’ 투표

전광훈 목사가 창당한 '국민혁명당'의 돌풍이 무섭게 일어나고 있다. 유투브 '이봉규TV'는 ‘윤석렬·최재형, 어느 당으로 가야 할까요?’라고 여론조사 한 결과를 7월 15일 발표하였는데, 총 12만명이 참여한 이 여론조사에서 무료 30%가 ‘국민혁명당으로 가야 한다’를 선택한 것이다. 여론조사 결과는 제1 야당인 ‘국민의힘’ 61%, 제2야당인 ‘국민의당(안철수당)’ 9%, 국민혁명당(전광훈당) 30% 이다. 이 여론조사 결과가 정식 여론조사 업체에서 실시한 것이 아니기 때문에 객관성을 담보할 수 없다고 주장할 수도 있으나, 기존 여론조사가 1,000명 내외의 인원에게 여러 개의 질문을 한 결과를 여론조사 결과라고 발표하였기에 표본 수가 적어서 ‘전체 국민의 뜻을 반영한다고 확신할 수 있는가?’, ‘질문을 어떻게 하는가에 따라 대답이 달라질 수 있다’는 등의 비판에 시달려 온 것을 감안한다면 12만명의 여론조사 참가자 중 무려 30%가 ‘국민혁명당(전광훈당)’을 선택했다는 것은 가볍게 볼 일은 아닌 것이다. 국민혁명당(전광훈당)의 돌풍은 제1야당인 ‘국민의힘’의 국회의원들이 주축이 되어 국민들이 선택한 박근혜 대통령을 자진 하야 시키려다가 힘에 붙이자 더불어







정치/국방


이춘근의 국제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