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3.9℃
  • 구름조금서울 0.9℃
  • 구름많음대전 1.6℃
  • 구름많음대구 4.8℃
  • 구름많음울산 5.3℃
  • 구름많음광주 3.8℃
  • 맑음부산 6.4℃
  • 흐림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7.9℃
  • 맑음강화 0.0℃
  • 구름많음보은 0.4℃
  • 흐림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3.9℃
  • 구름많음경주시 4.8℃
  • 구름조금거제 6.2℃
기상청 제공

중국

전체기사 보기

중국 정부의 내몽골 소수민족 말살 정책을 규탄한다.

-We condemn the Chinese government's policy to exterminate the Inner Mongolia minority.

중국 정부의 내몽골 소수민족 말살 정책을 규탄한다. 언어가 만들어지길, 3000천여년의 역사를 가진 내몽골은 중국 북부에 위치하고 있는 소수민족 자치구이다. 중국은 내몽골 자치구를 네이멍 라고도 부르고 있다. 이 곳에는 450만명의 몽골 유목민족이 살고 있다. 이들의 국적은 중국이지만 몽골어와 몽골문화를 전승하고 있는 몽골 자치민족이다. 1949년 중국은 ‘중화인민공화국 헌법 제14항’을 통해 “각 민족은 모두 자기의 언어문자를 사용하고 발전시킬 자유가 있으며 모두 자기의 풍속습관을 보존하고 개혁할 자유가 있다.”고 명시하였다. 2005년 유네스코는 “문화다양성협약”을 통해 “문화다양성은 인류 공동의 유산이며 모든 이들의 이익을 위하여 소중히 하고 보존되어야 한다”고 천명하였다. 오늘 우리는 몽골의 역사와 문화, 전통과 정체성을 파괴하고 말살하려는 중국 정부의 정책을 규탄하고 저지하고자 이 자리에 섰다. 중국 정부는 지난 9월 1일부터 내몽골에 있는 몽골족 학생들이 다니는 학교에서 몽골어가 아닌 중국어를 쓰도록 강제하였다. 이것은 내몽골에 있는 몽골족에 대한 탄압이자 폭력이다. 이에 우리는 저항한다. 지금 이 시각도 내몽고의 수많은 사람들이 거리로 나와 중국







정치/국방


이춘근의 국제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