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30 (수)

  • 맑음동두천 21.8℃
  • 구름많음강릉 21.3℃
  • 구름많음서울 22.3℃
  • 맑음대전 22.5℃
  • 구름조금대구 21.3℃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2.1℃
  • 구름조금부산 24.8℃
  • 구름조금고창 21.8℃
  • 맑음제주 23.1℃
  • 맑음강화 20.9℃
  • 구름조금보은 19.4℃
  • 맑음금산 20.2℃
  • 맑음강진군 23.3℃
  • 구름많음경주시 22.0℃
  • 맑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전체기사 보기

말라리아 치료제 코로나에 특효, 승인 없이도 처방

뉴욕 일대 의사•환자, 검증전이지만 코로나에 하이드록시클로로퀸 효능인정 '의료현장에 안성맞춤인 약품' 안쓸 이유없어

지난 1일 미국 브라이트바트 뉴스는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제에 관해 단독 특집기사를 게재했다. 사실 아직까지 정식으로 식약청의 승인을 받은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제는 없다. 그러나 과거 말라리아 치료제로 쓰이던 하이드록시클로로퀸과 아연 및 항생제를 혼합처방한 환자들에게서 놀랄만큼 긍정적인 결과가 발견되었다. 심지어 부작용도 없었다. 하루라도 빨리 중공괴질을 잡을 치료제 확보가 절실하던 트럼프 대통령으로서는 세상 그 무엇보다도 반가운 소식이었다. 그러나 이번에도 역시 안티 트럼프를 자처하는 주류언론들이 발목을 잡고, 대형병원들은 쉬쉬하며 자기 환자치료에만 몰래 사용하고, 공개적으로는 이 약품의 부작용만 늘어놓고 효능을 인정하지 않았다. 심지어 우리나라도 이 약물에 대한 부정적 기사로 사람들에게 공포심만 잔뜩 심어주었다. (기사출처 : http://www.chemical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14) 사람의 생명을 구하는 것보다 정치논리가 먼저인 인간들은 우리나라에만 존재하는 건 아닌 것 같아 씁쓸하다. 다음은 기나긴 기사 전문이다. 중국 코로나바이러스 확진환자와 추정환자를 합쳐서 425명을 하이드록시 클로로퀸 처방으로







정치/국방


이춘근의 국제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