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맑음동두천 -0.1℃
  • 맑음강릉 4.8℃
  • 맑음서울 1.4℃
  • 맑음대전 2.7℃
  • 구름많음대구 5.6℃
  • 맑음울산 6.2℃
  • 구름조금광주 3.8℃
  • 구름조금부산 7.1℃
  • 흐림고창 2.6℃
  • 구름많음제주 8.3℃
  • 맑음강화 0.7℃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2.9℃
  • 흐림강진군 4.8℃
  • 구름많음경주시 5.7℃
  • 맑음거제 8.0℃
기상청 제공

'이정한'의 전체기사


배너


장진호전투기념사업회, ‘크리스마스의 기적’ 장진호전투 및 흥남철수작전 70주년 기념식 개최
장진호전투기념사업회는 12월 11일(금) 오전 11시부터 인천 '자유공원' 내 맥아더장군 동상 앞에서 ‘크리스마스의 기적’ 장진호전투 및 흥남철수작전 70주년 기념식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950년 10월 19일 한미연합군이 평양을 점령하고 북진하자 중공군은 대한민국의 통일을 막기 위해서 10월 19일부터 압록강을 건너 남하하기 시작했다. 중공군이 대한민국을 공식적으로 침공한 것이다. 10월 25일 한미연합군은 중공군과 첫 전투를 하였고, 10월 26일 14시 15분 초산지역의 압록강변에 태극기를 꽂았으나, 1차~2차에 걸쳐 30만여 명의 중공군이 파상공세로 한미연합군을 공격하여 한미연합군은 한반도에서 가장 추운 지역인 개마고원의 장진호 부근에 고립된다. 중공군의 포위망에 고립된 한미연합군은 중공군과 전투를 하면서 후퇴를 하는데, 실제 전투에서 사망한 병사는 100~200여 명에 불과했으나 약 4,500여 명의 병사들이 얼어 죽는다. 미 해병대와 미 항공모함에서 출격한 전투기로부터 압도적인 화력을 지원받았던 한미연합군이었지만 영하 40도가 넘는 혹한에 바람까지 불어 체감온도가 영하 50도 이상으로 떨어지자 많은 병사들이 동사하게 된 것이다. 미군은 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