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8 (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유디치과

배너
배너
배너

유디치과, 봄철 춘곤증 극복 위해 마시는 커피와 치아의 상관관계

춘곤증 이기기 위한 커피 한 잔, 과연 충치에는 어떤 영향이 있을까?


                                                      유디치과 목동점 박대윤 원장

최근 꽃샘추위가 물러가고 완연한 봄 날씨가 찾아왔다. 따뜻한 날씨 탓에 졸음과 무기력증을 유발하는 춘곤증에 시달리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봄철 춘곤증으로 인해 피곤하고 지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커피’다. 커피에는 다량의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어 졸음을 방지하고 춘곤증을 해결할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커피의 카페인은 일시적인 각성효과가 있을 뿐 오히려 충분한 수면을 방해하기도 한다고 경고한다. 특히 커피 안의 탄닌이나 단백질 성분이 침 분비를 억제해 입 냄새의 원인이 되기도 하고, 입 안에 있는 충치균의 활동을 도와 충치를 더 빠르게 진행시키기도 한다. 하지만 커피가 충치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흥미로운 연구결과도 있다.
 
브라질 리오데자네이루 연합 대학 안드레아 안토니오 박사 연구팀은 블랙커피가 치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해 연구를 시행한 결과, 세계 커피 생산량의 30~40%를 차지하고 있는 코페아 카네포라 품종으로 내린 진한 블랙커피 한 잔이 충치를 유발하는 세균을 억제하는 성분이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 그렇다면 정말 커피가 충치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을까? 지금부터 박대윤 유디목동파리공원치과의원 대표원장과 함께 커피와 치아의 상관관계에 대해 알아보자.
 

충치 예방효과를 위해 첨가물이 없는 블랙커피가 좋아

커피 원두에 들어있는 폴리페놀 성분이 실제로 충치와 잇몸병의 주범인 플러그를 억제해 충치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문제는 어떤 커피를 마시느냐에 따라 커피가 치아에 약이 될 수도 있고 독이 될 수도 있다. 커피를 통해 플러그를 억제하려면 설탕이나 크림 등의 첨가물이 들어 있지 않은 블랙커피를 마셔야 한다. 설탕이나 크림을 비롯해 시럽, 생크림, 카라멜 등이 들어간 여러 종류의 커피는 당도가 높고 끈끈한 점성이 있어 치아에 오래 붙어 있기 때문에 오히려 충치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또한 커피의 종류와 마시는 횟수, 양에 따라 충치를 예방하기도 하고 원인이 되기도 한다.
 





탄닌 성분이 함유된 커피 자주 마시면 치아 변색 위험 있어

블랙커피가 충치 예방에 효과가 있지만, 자주 마시면 치아 변색의 위험이 있다. 박대윤 대표원장은 “커피의 검정색소인 탄닌 성분이 구강 내에 남아 있는 단백질과 결합해 치아 표면의 미세한 구멍으로 흡수되어 치아 색을 누렇게 만든다”고 말했다. 커피를 비롯해 초콜릿, 와인, 콜라 등의 유색 음식을 자주 먹는다면 자신의 치아상태를 점검해 볼 필요가 있다. 거울을 봤을 때 치아가 평소보다 어둡거나 누렇게 보인다면 치아착색을 의심해야 한다. 치과에서는 16가지 이상의 세분화 된 견본 치아와 환자의 치아색을 비교해 볼 수 있다. 치아착색이 심하지 않은 경우, 간단한 스케일링과 올바른 양치법으로 개선이 가능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 가까운 치과를 방문해 전문가와 상담하는 것이 좋다.
 

시럽이나 카라멜 대신 시나몬가루 넣어 마시면 충치 예방에 도움

커피로부터 구강 건강을 지키는 방법은 에스프레소나 아메리카노 등 첨가물이 없는 종류를 빨리 마시는 것이다. 한 번 마실 때 10~15분을 넘기지 않도록 한다. 커피 안에는 되도록 설탕과 프림을 적게 넣거나 빼는 것이 충치와 치주질환, 입냄새 예방에 효과적이다. 시럽이나 카라멜 대신 시나몬 가루를 넣으면 충치 예방에 도움이 된다. 또한 커피를 마신 직후에는 물로 입을 헹궈야 치아변색을 피할 수 있다. 양치질은 물로 입을 헹군 후 20~30분 쯤 후에 하는 것이 좋다. 커피를 마신 직후에는 입안이 약산성을 띠게 되는데 이때 바로 양치질을 하면 치약 성분이 오히려 치아의 에나멜층을 손상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몸이 피곤하고 졸릴 경우, 커피나 흡연을 하기 보다는 2~3시간 마다 스트레칭을 하거나 점심식사 후 가볍게 산책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다. 박대윤 대표원장은 “평소에도 커피를 자주 마신다면 가까운 치과를 방문해 정기검진 및 스케일링을 통해 꾸준히 관리하는 것이 치아건강에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조언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배너

포토뉴스


배너

한광덕 장군의 애국칼럼


박정수 장군의 안보칼럼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유디치과, 봄철 춘곤증 극복 위해 마시는 커피와 치아의 상관관계
유디치과 목동점 박대윤 원장 최근 꽃샘추위가 물러가고 완연한 봄 날씨가 찾아왔다. 따뜻한 날씨 탓에 졸음과 무기력증을 유발하는 춘곤증에 시달리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봄철 춘곤증으로 인해 피곤하고 지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커피’다. 커피에는 다량의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어 졸음을 방지하고 춘곤증을 해결할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커피의 카페인은 일시적인 각성효과가 있을 뿐 오히려 충분한 수면을 방해하기도 한다고 경고한다. 특히 커피 안의 탄닌이나 단백질 성분이 침 분비를 억제해 입 냄새의 원인이 되기도 하고, 입 안에 있는 충치균의 활동을 도와 충치를 더 빠르게 진행시키기도 한다. 하지만 커피가 충치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흥미로운 연구결과도 있다.브라질 리오데자네이루 연합 대학 안드레아 안토니오 박사 연구팀은 블랙커피가 치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해 연구를 시행한 결과, 세계 커피 생산량의 30~40%를 차지하고 있는 코페아 카네포라 품종으로 내린 진한 블랙커피 한 잔이 충치를 유발하는 세균을 억제하는 성분이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 그렇다면 정말 커피가 충치를


인터넷 방송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