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3℃
  • 구름조금강릉 26.4℃
  • 구름조금서울 24.1℃
  • 구름조금대전 27.3℃
  • 구름조금대구 29.1℃
  • 맑음울산 27.0℃
  • 맑음광주 28.1℃
  • 맑음부산 24.4℃
  • 맑음고창 27.1℃
  • 맑음제주 31.5℃
  • 맑음강화 23.4℃
  • 맑음보은 25.6℃
  • 맑음금산 25.7℃
  • 맑음강진군 29.3℃
  • 구름조금경주시 29.4℃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배너

미 보수연합, 한국 4.15총선도 미 대선 부정과 유사

- 더불어민주당, 2017년 대선 앞두고 '여론조작팀' 잡고 보니 더불어민주당원과 김경수

URL복사


미국 대선 과정에서 중국이 개입하여 부정선거가 치루어진 정황들이 속속 드러나고 있는 가운데, 미국 미국 보수연합(ACU) Daniel Schneider 사무총장이 지난 11월 19일 한국의 4.15 총선에서 미국의 대선과 유사한 부정이 있었던 같다고 트위터 메세지를 쓴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커지고 있다.


이번 미국 대선에서 미국 민주당 조 바이든 후보의 아들이 중국공산당과 연관된 기업들로부터 뇌물로 추정되는 자금을 지원 받았고 일부가 조 바이든 후보에게 전달되었다는 의혹들이 제기된 바 있다.


그 뿐만 아니라, 미국 대선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표를 조 바이든 후보의 표로 바꿔 집계하는데 사용된 '도미니언'이라는 서버가 중국 푸젠성에도 설치되어 있었음이 확인되고 있고, 중국에서 대량의 우편투표 용지가 제작되어 미국으로 넘어온 사실 등 중국과 미국 민주당이 결탁하여 미 대선을 부정선거로 얼룩지게 만든 사실들이 속속 드러나고 있는 가운데, 미국 보수연합의 사무총장이 한국의 4.15 총선에서 발생했던 의혹들이 미 대선에서도 그대로 드러나고 있다고 주장한 것이어서 파장이 예상된다.


한국에서도 4.15 총선 직후 '부정선거'라는 주장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었고 많은 고발이 있었지만,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검찰, 법원이 진실을 밝히려는 노력을 소홀히 하여 국민적 공분을 사고 있다. 


미국도 민주당 출신 주지사가 있는 곳이나, 민주당이 주 의회를 장악한 주에서는 트럼프 대통령 측이 신청한 각종 재판이 기각되는 등  부정선거에 대한 조사가 전혀 이루어지지 않고 있어 한국과 같은 상황이 연출되고 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에 은닉되어 있던 CIA의 비밀서버를 미 특수부대가 압수수색하는 과정에서 델타포스팀과 CIA 간의 교전이 발생하여 델타포스 대원 5명이 죽고 CIA요원 1명이 사망한  사건이 있었다. 압수한 CIA 서버를 분석한 결과 미 대선에 중국, 이란, 러시아가 개입한 것으로 드러나고 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그 뿐만 아니라, 미 대선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낙선시키고 조 바이든 후보를 당선시키기 위해서 국제금융세력 및 민주당과 결탁된 국토안보부, 법무부, CIA, FBI의 고위층들이 한 팀이 되어 움직인 사실도 드러나고 있다. 이들 과정에서 중국공산당의 검은 자금이 큰 역할을 한 사실들도 드러나고 있어 미국인들에게 큰 충격을 주고 있다. 미국은 사실상 내전상태에 돌입한 상황이다.

 

미국 보수연합 Daniel Schneider 사무총장이 중국이 미 대선에도 개입할 정도라면 한국의 4.15 총선과 2017년 5월 대선에도 개입되었을 가능성이 있으므로 조사해볼 필요가 있다는 취지로 트위터를 쓴 것이어서 향후 귀추가 주목된다.


트럼프 행정부는 미 대선에 부정한 방법으로 개입한 국내외 모든 세력에 대해서 국가반역죄로 처벌할 것이며 중국공산당에 대해서는 국제테러조직으로 지정한다는 방침을 세운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트럼프 행정부의 방침대로 중국공산당이 국제테러조직으로 지정되면 2019년 7월 10일 중국공산당과 정책협약을 맺은 더불어민주당은 자동으로 국제테러조직의 하부조직으로 분류될 가능성이 높다. 또 더불어민주당과 정책공조를 하고 있는 정의당 또한 국제테러단체의 하부조직으로 분류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이렇게 될 경우 한국의 검찰은 국제법에 따라 테러단체로 지정된 정당의 정치인들을 체포하지 않을 수 없게 된다. 내년 상반기에 한국에서 권력 공백 상태가 발생할 수도 있는 것이다.


테러조직의 단원들이 해외 여행을 할 경우 각국 정부는 체포 및 사살할 권리가 주어지게 되고 테러단체나 테러범이 가진 재산은 몰수할 수가 있다. 미국이 중국에 대해서 끝장을 보겠다는 입장이어서 한국내 친중정치인 및 친중기업들의 운명이 풍전등화(風前燈火)와  같은 상황에 놓이게 된 것이다. 


미 트럼프 행정부가 문재인 정권에게 더불어민주당 당원 혹은 정치인들 중 일부를 국제테러조직의 일원으로 간주하여 미국으로의 송환을 통보하면 '한미범죄인인도조약' 에 따라 미국으로 인도해야 하며, 만일 응하지 않을 경우 미국은 문재인 정권의 대북지원을 문제 삼아 '세컨더리보이콧' 제재를 가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그렇게 될 경우, 한국의 은행 및 기업들은 초토화 될 것이며 성난 민심이 윤석렬 총장으로 하여금 문재인 대통령을 '여적죄'로 체포하라고 강력하게 요구할 수도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자신이 임명한 윤석렬 검찰총장이 이끄는 검찰에 의해서 청와대에서 체포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에 봉착할 수도 있다. 이미 문재인 대통령은 여러 단체로부터 '여적죄' 및 '이적죄' 등으로 고발된 상태이지만 검찰이 수사를 하지 않고 있다.


형법 제93조에 따르면 "적국과 합세하여 대한민국에 항적한 자는 사형에 처한다"고 되어 있어 문재인 대통령이 자신이 임명한 윤석렬 검찰총장에 의해 사형을 언도 받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것이다.  


반면에 문재인 정권이 자신들이 살기 위해서 미국의 요청대로 더불어민주당 당원이나 정치인들 중 일부를 미국으로 송환시킬 경우 자중지란(自中之亂)이 일어나 더불어민주당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탄핵시킬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진퇴양란(進退兩難)이 아닐 수 없다.




더불어민주당, 2017년 대선 앞두고 '여론조작팀' 잡고 보니 더불어민주당원과 김경수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드루킹에게 지시하여 '킹크랩'이라는 컴퓨터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지난 대선을 앞둔 2016년 11월부터 네이버 댓글을 조작한 혐의가 인정되어 2심에서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 받은 바 있으나, 이 또한 당시 추미애 당 대표의 지시로 수사가 시작되었고 경찰이 체포하고 보니 더불어민주당 당원들이었다. 


한국에서 선거여론조작 등 부정선거 실전을 치른 실력 좋은 선수들이 미국 대선에서 활약을 했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것이다.  미국 보수연합의 사무총장이 외교적 마찰을 일으킬 수 있는 내용을 자신의 트위터에 썼다는 것은 의미심장한 일이 아닐 수 없다.  


미 대선을 중국이 인터넷으로 조작한 정황들이 드러나고 있는 상황에서 중국의 사이버팀들이 한국을 경유해서 미 대선에 개입을 했거나, 아니면 한국에 본부를 차려 놓고 미 대선에 개입하는 공작을 펼쳤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에서 미 보수연합 사무총장이 의미심장한 내용을 트위터에 쓴 것이다. 먹구름이 몰려오고 있는 것이다.






이번 미국 대선에서 미국의 정치인, 언론인, 학자, 여론조사기관 등 중국공산당의 자금에서 자유로운 사람이나 기관이 별로 없으며 정치적 목적을 위해서 거짓말을 수시로 한다는 것이 드러났다. 


최근 한국에서는 미국 대선에서 부정선거가 없었음을 강조하는 정치인, 언론인, 학자 들이 갑자기 늘어났다. 이들은 마치 어디로부턴가 지시라도 받은 듯이 미국 대선에서 부정이 있었다는 사실을 보도하는 유투브 매체들을 공개적으로 공격을 하고 있어 시청자들이 이상하게 생각하고 있다. 


또 친중기업으로 분류되는 유투브 또한 미국의 부정선거 관련 이야기를 하는 채널들에 대해서 방송송출중단, 동영상 삭제 등 횡포를 부리고 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그렇다면 한국의 정치인, 언론인,  학자, 여론조사기관은 중국공산당의 자금에서 100% 자유로운지 살표볼 필요가 있다. 


중국공산당의 자금으로부터 자유로운 사람들이나 단체가 우선적으로 '중공의 자금을 받지 않았음'을 선언할 필요가 있는 것이다. 그런 점에서 12월 3일 기독자유통일당이 공개한 '기독자유통일당은 중국 공산당으로부터 정치자금을 일체받지 않습니다."라는 현수막 문구가 우리 국민들에게 많은 화두를 던질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기사

배너



정치/국방


이춘근의 국제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