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0.8℃
  • 구름많음서울 22.8℃
  • 대전 21.5℃
  • 대구 20.2℃
  • 울산 20.5℃
  • 구름많음광주 20.9℃
  • 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21.0℃
  • 제주 21.7℃
  • 흐림강화 22.7℃
  • 흐림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21.1℃
  • 맑음경주시 20.6℃
  • 구름조금거제 20.1℃
기상청 제공
배너

미국, 북한 탄도추적 시스템 일본에 추가 배치

미 국방부 미사일방어청장 '북한의 탄도미사일 위협은 실제적 위협'

         


미 국방부 제임스 사이링 미사일방어청(MDA) 청장은 북한의 미사일이 한국에 매우 실질적인 위협을 가한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하원 세출위원회 국방소위 청문회에 출석해 북한의 미사일 위협 수준을 묻는 질문에 해군 중장인 사이링 청장은 이처럼 대답하였다.


즉, 북한이 미사일 시험발사를 통해 한국을 위협할 수 있는 역량을 이미 확보했다는 것이 사이링 청장의 판단인 것이다. 이 뿐만 아니라,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 역량을 과시하면서 매년 도발을 일삼는 것이 매우 우려스러우며 과장이 아니라고 덧붙였다.


사이링 청장은 이날 제출한 2015년 국방예산 보고서에서 미-일 미사일 방어 체계 강화를 대응 방안으로 제시면서 북한의 탄도미사일을 추적하고 요격하기 위한 시스템을 일본에 세우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일본에 배치될 것으로 예상되는 X-밴드 레이더는 파장 2.5cm 의 주파수를 사용해 탄도미사일을 조기에 추적하는 최첨단 장비로 올해 말까지 교토부 교가미사키에  X- 밴드 레이더를 추가 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미국은 지난 2006년 아오모리 현 공군자위대 기지에 X-밴드 레이더를 처음 배치한 바 있다.


또 이 보고서는 북한이 괌, 얄루샨 열도를 사정권에 두는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개발 중이라는 점도 위협으로 지적했으며, 북한의 우주 로켓 발사가 대륙간탄도미사일을 포함한 다단계 장거리 미사일 기술 개발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



정치/국방


이춘근의 국제정치